Testo della canzone 인생극장-B형 (Psy), tratta dall'album No. 18

인생극장-B형 - Psy

아 야이 좆놈아
개쌍것들 뒤졌어 씨발것들

감히 니네가 날 울려
씨발 것들 날 약올려
몰래 만나봤자 걸려
둘 다 죽이겠어 판 벌려

굿나잇 키스하던 너의 집 앞에 서 있어
나의 미스의 뒤를 밟기 위해서 있어
기분 좆같지만 첩보를 입수한 이상 완전 비상
어쩐지 이상하더라 눈치 보더라 뭐더라
흠 그래 그 전화 모르는 번호라고
그냥 안 받더니 화장실에 갔다 오더니
우리 자기 어쩌지 갑자기 집에 급한 일이 있다며
그냥 넌 집에 들어갔지 난 널 믿었지 설마했지

알고 보니까 집에 간 게 아니라
그 씹새끼 만나러 간 거라 하더라
찝찝 하더라 그래도 아직 난 널 사랑하나 봐
꼭 내 눈으로 봐야 된다고 봐
아홉 시간 반 째 너의 집 앞에 잠복근무 상태 기분 이상해
나를 사랑한다 말하던 너로 말하자면
이 세상의 천사였지 이젠 저 세상으로 전사 해야지(mother fucker)

옳거니 집에서 나오네 아프다던 애가 잘도 나오네
썬그라스 끼고 두리번거리고 스카프로 얼굴을 가리고
미친 년 첩보영화 찍냐 이 개년아
어디론가 전화하면서 운전하느라고
차선 두 개 쓰네 좋아 죽네 난 빡 돌아 죽네

감히 니네가 날 울려
씨발 것들 날 약올려
몰래 만나봤자 걸려
둘 다 죽이겠어 판 벌려

신호 대기에 멈춰서 대기하자
계집애같이 생긴 놈이 차에 타고 출발 분노 폭발
악셀레이타 밟아 뒤를 밟아 잡아서 밟아
어쭈구리 이것들 둘이 양수리로 향해 내 눈에는 눈물이
러브 호텔로 들어가네 야구 빠따 챙겨서 따라 가네

나의 그녀가 커텐을 치고 있는 저방
세로로 다섯 가로로 셋
503호 당장 씨발것들

503호 무슨 사모님 잡으러 온 흥신소 직원처럼
한 걸음씩 다가가 501호 2호 3호실이 다가와
익숙한 색소리가 들려와 부르르 떨려와
나랑 할 때보다 한 층 더 빠방해진 너의 사운드
열정의 격정의 욕정의 5.1 스테레오 사운드

감히 니네가 날 울려
씨발 것들 날 약올려
몰래 만나봤자 걸려
둘 다 죽이겠어 판 벌려

방에 들어가니 보이는 건 내 여자의 다리
색소리 남자 새끼 머리 옳지
내 손에 빠따 갔다 씹쌔끼 대가리부터 깠다 기분 좆같다
내 여자 울며 불며 사정하네
착한 사람이니 자길 치라 하네
똥 싼다 씨발 것 쇼를 하네
OK 둘 다 대가리 가져와



Credits
Writer(s):
Lyrics powered by www.musixmatch.com

Link

Disclaimer: i testi sono forniti da Musixmatch.
Per richieste di variazioni o rimozioni è possibile contattare direttamente Musixmatch nel caso tu sia un artista o un publisher.

© 2021 Riproduzione riservata. Rockol.com S.r.l.
Policy uso immagini

Rockol

  • Utilizza solo immagini e fotografie rese disponibili a fini promozionali (“for press use”) da case discografiche, agenti di artisti e uffici stampa.
  • Usa le immagini per finalità di critica ed esercizio del diritto di cronaca, in modalità degradata conforme alle prescrizioni della legge sul diritto d'autore, utilizzate ad esclusivo corredo dei propri contenuti informativi.
  • Accetta solo fotografie non esclusive, destinate a utilizzo su testate e, in generale, quelle libere da diritti.
  • Pubblica immagini fotografiche dal vivo concesse in utilizzo da fotografi dei quali viene riportato il copyright.
  • È disponibile a corrispondere all'avente diritto un equo compenso in caso di pubblicazione di fotografie il cui autore sia, all'atto della pubblicazione, ignoto.

Segnalazioni

Vogliate segnalarci immediatamente la eventuali presenza di immagini non rientranti nelle fattispecie di cui sopra, per una nostra rapida valutazione e, ove confermato l’improprio utilizzo, per una immediata rimozione.